HOME LIBRARY INVENTORY WALLPAPER GAME LINK BLOG LINK
초속 5cm
초속 5cm를 보고 왔습니다.

지난 주말에 인터넷에 공개되어 있던 1화 벚꽃초를 구해 보고 2, 3화를 보고 싶다는 열망이 끓어오르더군요.

그리고 검색을 해보니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다녀간 기사도 보이고, 국내 개봉도 곧 한다는 글도 보았고, 국내에서는 6월 21일부터 4일간 CGV 강변, 상암 두군데에서만 반짝 상영을 한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YES24 로 가서 강변CGV, 21일 저녁 8시쯤으로 예매를 했습니다. 그리고 회사에서 이건 땡땡이도 아니고, 웹서핑도 아닌 것을 하고 있던 도중에 초속 5cm 네이버 카페를 보게 되었네요.

비슷한 관심을 보이는 사람들의 글을 읽는 것은 언제나 즐겁죠. 이런 저런 글들을 읽다가 이벤트 게시판을 보니 21일 개봉인줄 알았는데, 20일에 하루 앞당겨서 개봉한다고 나와 있더군요. 게다가 CGV 홈페이지에 가서 예매하면 뭔가 추첨해서 주는 이벤트도 있다고 하네요.

한 10분 정도 고민하다가, YES24에서 21일자로 예매한 것은 취소하고 CGV 홈페이지에 가입, 20일자로 예매했습니다. 물론 이벤트 응모도 했구요. YES24에서 2천원 할인 받은 것이 조금 아깝긴 했지만, 이벤트라는 막연한 기대에 2천원을 투자한 셈치고 넘어가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퇴근 시간에 회사에서 조금 빈둥거리다가 7시에 퇴근, 7시 반쯤에 강변CGV에 도착했습니다. 롯데리아에서 새로 나온 엉덩이가 뜨거워 햄버거 세트로 저녁을 때우고, 팝콘+생수+오징어 를 들고 극장에 들어갔습니다.

강변 CGV 5관이 상영관이었는데, 나름 괜찮은 자리로 골랐다고 생각했는데도 화면이 눈에 꽉차게 들어오지 않더군요. 그리고 인터넷 공개 버전에서 보여주던 그 퀄리티도 거의 못느낄 정도로 화질이 별로 좋지 않았습니다. 뭐하러 극장에서 봤나 싶을 정도로 화질이 엉망이더군요.
영화가 시작되고, 인터넷에서 보았던 1화를 조금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보게 되었습니다. 극장 좌석은 절반 이상 비어있는 듯 했는데, 옆자리에 있던 사람들이 팝콘 등등으로 잔소음을 발생하고 있어서 1화 내내 집중이 안되더군요. 미리 보고 갔기 때문일 수도 있겠죠. 결국 1화가 끝났는데도, 집에서 미리 보고 났을때의 그 아련한 기분은 안들더군요.

어쨌든 2화 코스모나우트로 넘어갔습니다.

아마도 신카이 마코토가 우주에 대한 관심이 일반인 보다는 높은 듯합니다. 처음 시작 화면부터 SF 분위기 나게 시작하더니, 2화의 감정의 클라이막스에 우주선 발사 장면이 사용되더군요. 그러고 보니 제목도 코스모.. 네요. 여주인공이 조금 불쌍하다는 생각, 하지만 주인공은 1화의 소꿉친구와 결국 만나서 잘될거라는 미연시 공식적인 상상 등이 무럭무럭 자라나는 2화 였습니다.
그리고 3화 초속 5cm 로 넘어갑니다.

1화 초등학생~중학생초, 2화 고등학생 말, 3화에서는 주인공이 직장인으로 살아가고 있습니다. 소꿉친구와의 아련한 향수가 아주 진하게 남아서인지 2화때 먼곳만 보며 살던 주인공이 3화때도 그 증세를 못고치고 있더군요.

그와 대비하여 그 소꿉친구는 어린 추억 정도로 생각하고 나름 행복하게 살고 있는 듯한 장면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주제곡()이 흐르면서 초속 5cm 라는 큰 제목이 화면에 올라오고, 지금까지 봤던 장면, 안나왔던 장면 등등 여러 화면들이 마구 지나갑니다. '오오.. 이제 뭔가 진짜 시작하려나부다' 하는 기대가 마구 커지는 부분인데, 노래가 끝나면서 바로 엔딩 스탭롤이 올라오고 극장 불이 켜지더군요. ㅡ.ㅡ...

뭔가 사기 당한 듯한 아주 허망한 기분이 들었고, 방금 휙휙 보여주던 못봤던 장면들은 도대체 어디로 간건지 너무 궁금했습니다.

혹시 스타워즈처럼 4, 5, 6화가 따로 준비되고 있는 건가요? 이게 내년 여름쯤 개봉한다든지..
아님 나중에 DVD 완전판이라도 나오면 그때 모두 보여주게 되는 걸까요?

보고 난 마지막 느낌은 아쉬움, 궁금함, 인생무상.. 정도라고 생각이 듭니다.



사용한 이미지는 공식 월페이퍼 입니다 : http://5cm.yahoo.co.jp/download/index.html

by Moo!! | 2007/06/20 23:41 | 만화 & 애니메이션 | 트랙백 | 덧글(2)
트랙백 주소 : http://mooo.egloos.com/tb/158870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겨울 at 2007/06/21 01:09
정말 마지막 3부의 매드뮤직스러운 진행은 좀 아쉽지만....
역시 신카이 마코토 스러운 멋진 배경은 또하나의 볼거리죠......
Commented by Extey at 2007/06/27 00:57
저도 어제 보고 왔습니다. 저는 관람환경이 매우 좋아서 다행이었네요, 참 멋진 작품이었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
이글루스 | 로그인
라이프로그
마법의 크리스탈
마법의 크리스탈

메모장
이글루 파인더

최근 등록된 덧글
2013년 새해 복 많이 받..
by DAIN at 01/01
2012년 새해 복 많이 받..
by DAIN at 01/01
^^;;
by Moo!! at 08/24
웰컴백~
by 하이드린 at 08/24
네이버 블로그에 쓰겠습..
by 은설 at 02/04
글과 관련없은 댓글하나..
by 쩌비 at 01/02
푸하하하핫!! 역시 Moo..
by Auss at 09/11
최근 등록된 트랙백
nike free 5.0
by ipad ケース //t.qq.co..
コーチ 正規品
by toms skor rea
존군이 추천하는 블로그..
by 피곤한 존과 더 피곤한 ..
카테고리
전체
게임 이야기
게임 패키지
만화 & 애니메이션
무단인용
일상 & 잡담
읽을꺼리
영화
시사
블로그 관련
인터넷 관련
아이템 창고
미분류
rss

skin by Moo!!
Google